계획된 트레이딩 전략

사람들은 미체결 주문이 발생하는 경우 대기하거나 매수/매도 단가를 조정해서 주문을 변경한다. 이와 같은 일을 트레이딩 시스템을 개발할 때에도 고려해서 개발해야 한다. 고가에 매수하거나 저가에 매도하는 경우 슬리피지가 발생할 수 있는 영역이기 때문에, 신중하게 결정하고 개발해야 한다.

너무도 당연한 얘기 아니겠나 싶지만, 성향상 이런 부분들에 대한 디테일을 챙기기 어려운 분들은 꼭 챙겨주셔야 한다.

즉, 매매에 있어서 모든 전략은 계획되어 있어야 하고, 계획한 대로 처리할 수 있어야 한다. 계획한대로 되지 않았을 경우에 대한 예외처리까지 말이다.

하지만 대다수의 투자자들은 그런 상황에 대한 준비까지 하지도 않는다. 그렇기 때문에 그와 같은 상황을 마주하게 되면 감정적으로 결정하는 경우가 많다. 물론 경험치에 따른 훌륭한 직관으로 대응할 수 있다면 그렇게 하면 된다. 하지만 트레이딩 시스템으로 구축한다면 모든 판단은 계산 가능해야 하고 분명해야 한다. 애매하게 대충 처리하는 일은 있을 수 없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